카프게시판

광고 및 홍보성 내용이나 정치,종교적 색깔을 띈 내용 및 협회의 취지에 위배되는 글 또는 사진은 협회 직권으로 삭제가 됩니다.

내 한낮에 쓰는 편지

왕꽃님787 0 18 02.02 00:27

산사 가는 길 굽이진 길 위에 위험하게 핀

사월 진달래 꽃 떨고 있는 몸짓이

아련하기만 한 것은 왜일까요

빗소리에 눈을 뜨는 분홍빛 진달래 꽃잎이 그립습니다.

 

G7XV66S.jpg

Comments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