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상식

'만성 콩팥병' 10년 새 3배… 소금·고기 줄이세요

관리자 0 417 2016.09.08 11:54

콩팥은 소변의 품질을 좌우하는 중요한 장기다. 하루에 180L의 혈액을 걸러내 노폐물을 소변으로 내보낸다. 콩팥 기능이 떨어져 노폐물을 잘 걸러내지 못하면 소변은 '수돗물'처럼 맑아진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만성 콩팥병' 환자가 10년(2003~ 2013년) 사이 약 3배가 됐다. 콩팥병은 한 번 걸리면 낫지 않고 계속 악화되다가 투석까지 받아야 하는 말기에 이르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만성 콩팥병 환자에게 들어가는 치료비는 엄청나다. 콩팥은 우리 몸에서 산소가 가장 많이 필요한 장기여서 혈액이 조금만 덜 가도 기능이 떨어지거나 세포 손상이 일어난다. 콩팥 건강을 해치는 식품은 소금(나트륨)이다. 나트륨을 권장량(2000㎎, 소금 5g) 이상 먹으면 콩팥병의 가장 큰 원인인 고혈압이 유발·악화된다. 이미 콩팥 기능이 떨어진 사람이라면 나트륨 배출이 잘 안되면서 부종 등의 문제가 생길 수 있다. 고기 같은 단백질 식품을 많이 먹는 것도 삼가야 한다. 단백질은 대사 산물로 질소화합물을 만들어 내는데, 질소화합물이 많아지면 이를 걸러내는 콩팥에 부담이 간다.  

Comments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